상단여백
신문사소개 홈 > 안내데스크 > 신문사소개
-함께하는 사람들
우리는 급변하는 세계 속의 수많은 정보를 하루가 다르게 접하며, 국경 없는 시대에 살고 있습니다.
따라서 국내외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온라인과 지면을 통해 전하고자 합니다.
독창적인 매체로서 보편지향적인 ‘오피니어 리더로‘ 다가서는 것을 지향합니다.
묻어버린 진실을 찾아 균형 잡힌 정론을 지향하고, 여타의 미진함을 심층취재를 통해
우리 사회의 현안을 날카롭게 분석하며 수평적인 언론을 추구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실용적인 가치를 추구하는 것….
매일같이 언론이란 매체를 접하면서 싫증나고 쓸모없는 정보가 넘치고 있습니다.
사실 유용한 정보만 골라 보기도 시간에 쫓기며, 하루를 보냅니다. 우리는 활용도 높은
스마트정보만을 골라 실용정보를 꼼꼼히 정리해 알찬 정보만을 제공할 것입니다.

-참신한 프리미엄 뉴스“이코노믹매거진”
독자는 한 가지에 대해 깊이 있고 스마트한 정보를 원하고 있습니다.
아울러 한 가지 주제에 대해 깊이 있고 진실한 정보를 지향하고, 엉터리 정보를 지양하고자 합니다.
또한, 참신한 정책을 다루고 옳고 그름의 대안을 제시하는 매체로 거듭날 것입니다.

-발로 뛰는 생생한 정보
메이저급 언론사의 차별화된, 색다른 기사와 생활 속에 숨어 있는 미담을 취재하여 여러분 곁에 늘
함께하는 정통언론의 기본으로 절대적인 매체로 발전하고자 하는 것입니다.
새로운 아이디어와 스피드가 요구되는 디지털 스마트 시대에 기존 관행적인 매체에서 구습을 버리고 참신한 언론으로 거듭 나는 것입니다.

-고품격 신개념뉴스
이 모든 것은 각별한 관심과 격려로 이루어지는 것입니다. 명실상부한 언론매체로서 더욱 향상된 파트너십을 발휘할 것입니다. 이러한 열정으로 기자와 독자의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여러분께 감동을 안겨 줄 것입니다. 저희 매체는 발로 뛰는 언론으로서의 사회 구성원들의 목소리를 담아, 미래를 이끌어 가는 바른 언론의 역할을 다 하겠습니다.

[여러분의 불만과 아쉬움을 명쾌하게 해결해 드리겠습니다.] 이코노믹매거진 일동.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704.12층 1262-1호(청담빌딩)
기사제보 : 010-5229-7128  |  청소년 상담자 : 황준영  |  E-mail : a260145@naver.com
발행인 겸 편집인 : 김용철  |  등록번호 : 서울 다10704(일반주간신문) 2013.08.20.
Copyright © 2009 이코노믹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