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18 11:09 (화)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2020’ 개최...높아진 韓바이오 위상
상태바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2020’ 개최...높아진 韓바이오 위상
  • 이동훈 기자
  • 승인 2020.01.13 1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노믹매거진=이동훈 기자] 세계 최대 바이오 투자행사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2020’이 열린다. 이 행사는 세계 최대 가전행사인 ‘CES’와 비견될 정도로 인지도가 높다.  

13일 바이오업계에 따르면 ‘JP모건 헬스케어 콘퍼런스 2020’이 13일부터 16일(현지 시간)까지 미국 샌프란시스코 웨스틴 세인트프란시스호텔에서 열린다.

세계 최대 타이틀을 단 만큼 투자업계 관계자 1만2000여명, 참가국 155개국, 참가 기업 522곳에 이를 만큼 동종업계 대비 월등한 규모를 자랑한다.  

참가자들은 이 행사를 통해 최신 정보 공유, 투자유치, 기술이전, 파트너십 등을 탐색한다. 

국내도 바이오업계를 대표하는 20여개사가 참여한다. 이중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은 메인 발표장인 ‘그랜드볼룸’을 배정받았다. 

김태한 삼성바이오로직스 사장은 15일 오후 ‘바이오산업에서 삼성의 혁신과 성장’을 , 셀트리온은 자사 바이오시밀러의 특장점과 주요 파이프라인, 미래성장 전략 등을 주제로 발표한다. 

업계 관계자는 “그랜드볼룸은 화이자, 존슨앤존슨 등과 같은 글로벌 메이저 제약사들에게만 배정되는 곳이다”며 “세계가 삼성바이오로직스와 셀트리온의 위상을 주목하고 있다는 방증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우한폐렴] N95마스크 제대로 사용하려면
  • [시론] 조국-윤석열, 살아 있는 권력의 충돌
  • [카드뉴스 2] 3D 바이오 프린팅, 수명 연장의 시대가 오다!
  • ‘대한민국 각종 규제에 신물난다’…ITㆍ벤처업계 ‘규제개혁당’ 창당선언
  • [우한폐렴] 중국발 ‘바이오하자드’ 터지나…“흑사병 급”
  • [카드뉴스 4] 바이오에너지 꼭 주목해야 할 미래 자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