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0 07:38 (월)
[정수영의 문학산책] 무(無) 감각
상태바
[정수영의 문학산책] 무(無) 감각
  • 정수영 시인
  • 승인 2020.09.11 21:52
  • 댓글 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無) 감각

                  정 수영

격포 해변

일상에서의 일탈

채워지지 않는 그 무엇은

세속에서의 탈피라지만

찰나에 불과

억누름의 연속

삶의 쳇바퀴는

여유도 없으려나

자기 연출은

여기까지일까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년호 2020-09-17 22:18:09
삼라만상 무수한것들중 나의 마음 풀어헤쳐 일순 자유롭고 위로받을 곳 그 무엇이며 그 어드메뇨?

백운기 2020-09-17 13:32:50
잘읽고갑니다~^^♡

손지원 2020-09-16 11:08:47
좋은 작품 잘 읽고 갑니다 ^^

류재경 2020-09-15 09:21:07
마음에 와 닿는 글 감사합니다.
코로나가 종식이 되어야 격포도 마음 놓고 가볼 수 있는데..
일상이 그립습니다.~

이광수 2020-09-15 08:50:12
일탈은 찰나.. 금새 내키지 않는 쳇바퀴 안으로 들어가야 하는 현실
이어지는 두툼한 무감각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지효 신간] '언택트 시대, 미(美)의 새로운 도전'…패션, 대격변을 대비하라
  • 코로나신속진단키트 도입 ‘촉각’…EDGCㆍ수젠텍 등 정확도 높여
  • [현장] SK케미칼에 뿔난 주주 시위대…“우리는 개 돼지가 아니다”
  • SK케미칼 소액주주, 28일 집단시위…‘소통 불능이 부른 대립’
  • 보건당국, 액체생검 등 체외진단기기 ‘선진입ㆍ후평가’ 제도 확대 조율
  • 쿠팡은 지구를 지배할까…“‘토탈라이프케어, 쇼핑에서 OTT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