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4 17:30 (목)
식품용 살균제를 인체 사용하면 안되는 이유
상태바
식품용 살균제를 인체 사용하면 안되는 이유
  • 이수연 기자
  • 승인 2020.09.17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노믹매거진=이수연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이의경)는 최근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식품첨가물로 허용된 식품용 살균제나 기구 등의 살균소독제를 방역용이나 인체소독용으로 오용하는 사례가 나타남에 따라 소비자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식품첨가물(식품용 살균제, 기구등의 살균소독제)은 식품을 제조·가공·조리 또는 보존하는 과정에서 식품이나 식품용 기구·용기·포장에 사용되는 물질로 방역용이나 인체 소독용으로 허용된 제품이 아니다.

식품용 살균제를 인체에 직접 사용할 경우, 눈이나 피부 등에 자극을 줄 수 있다.

식품용 살균제는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 과일이나 채소 등 식품을 살균하는 목적으로 사용하는 물질로 과산화수소, 차아염소산나트륨, 차아염소산수 등 7개 품목이 허용돼 있다.

한편 방역용 소독제는 ‘코로나19 살균·소독제품의 안전한 사용을 위한 세부지침(환경부)’에 따라 환경부로부터 승인된 제품(방역용)이나 신고된 제품(자가소독용)을 사용하고, 해당 지침 등에 따른 사용방법과 주의사항을 준수해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어떻게 작용하나
  • 포스트 코로나 시대 졸업・입학 시즌, 한숨만 늘었다
  • 기무 ‘아방가드로 패션모델의 대표주자’, 한예사 전임교수 되다
  • 돌아온 오리온스, 우승 가능할까?
  • 도깨비골프의 새로운 시작, ㈜KDX골프 TI21 드라이버 신제품 출시
  • 모델 장민영 그리고 ‘보그코리아’의 놀라운 선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