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1 08:22 (월)
[정수영의 문학산책] 가을 비
상태바
[정수영의 문학산책] 가을 비
  • 정수영 시인
  • 승인 2020.09.17 09:50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 비


           정 수영

내리는 빗방울에
오감의 더듬이
쭈뼛이 치켜 들고

감성초의 안테나

그리운 흔적들
향내 좇아
이리 기웃 저리 기웃

그,그자리
그대로 있으소

메마른 마음
빗물로 적셔지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 상진 2020-09-20 21:01:55
가믈 비 !
! 시를 읽다보니 여러 감정들이 밀려 오네요
옛 추억들이 떠 오르기도 하고 감성 에 젖어 보기도
하고 비가 내렸다 그쳤다 하는것 처럼 내마음이 마치 오락 가락 가을비 인것 같아요

아씨 2020-09-20 19:40:02
가을이 주는 이모저모
무심코 지나침에
글을 통해 사고의 기회를 가집니다

끌밭 2020-09-18 19:57:51
흔적에 일희일비
생활 중
퇴행인가 윤활륜가

이광수 2020-09-18 13:42:24
잠깐 한눈 팔면 계절이 바뀌네요..
가을비도 금새 겨울비로 변할테지만..
언제나 한결같은 예쁜 시 기대할게요..^^

강신국 2020-09-18 08:20:34
올해는 유난히도 비가 많이 내리는해인거 같습니다.
이제는 그만내리고 풍요로운 파란하늘을
기대해봅니다.
좋은글 감사합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남한산성, 그 굴욕의 역사현장을 가다
  • [정수영의 문학산책] 가야 하는 길
  • 코로나, '컨테이젼' 영화 속 이야기 현실로?
  • 가을 단풍 이곳 어때요?
  • [헬스e] 추석연휴, 성묘 때 흔히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과 대처법
  • [정수영의 문학산책] 무(無) 감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