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2 16:28 (목)
아름회 “그대 웃어주니 세상 밝아라”…비글구조네트워크 유기견 돕기
상태바
아름회 “그대 웃어주니 세상 밝아라”…비글구조네트워크 유기견 돕기
  • 이동훈 기자
  • 승인 2020.09.28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BS슈퍼모델 수상자 봉사모임인 아름회는 펫츠오브코리아와 함께 지난 20일 경기도 포천시 소재의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를 찾아 유기견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 SBS슈퍼모델 수상자 봉사모임인 아름회는 펫츠오브코리아와 함께 지난 20일 경기도 포천시 소재의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를 찾아 유기견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코노믹매거진=이동훈 기자] 비단처럼 가볍고 속이 훤히 들여다보이는 가을 하늘 아래의 경기도 포천시 소재 유기견 보호소 ‘비글구조네트워크 포천쉼터’. 

그들이 나타나자 애정이 듬뿍 담긴 눈길들이 한곳으로 쏠린다. 이 눈빛과 마주친 슈퍼모델 신선아(한국낚시방송 MC)는 왼 손을 가슴에 얹은 채 양 볼 가득 사랑을 머금는다. 

“어머, 이뻐라~♥”

그녀의 미소에 집 없는 천사들도 버들강아지 솜털 웃음 마냥 일제히 꼬리를 흔든다.   

▲ 슈퍼모델 이가흔(파란모자)이  유기견들의 식기 세척 활동을 하고 있다.  수의대 출신으로 유기견 입양 캠페인에 많은 목소리를 내고 있다.
▲ 슈퍼모델 이가흔(파란모자)이 유기견들의 식기 세척 활동을 하고 있다. 수의대 출신으로 유기견 입양 캠페인에 많은 목소리를 내고 있다.

SBS슈퍼모델 수상자 봉사모임인 아름회는 펫츠오브코리아와 함께 지난 20일 이 곳을 찾아 버려진 천사들을 위한 활동을 진행했다. 

아름회는 한국모델협회(회장 임주완) 상호협력기관으로 아름다운 모델들이 건강하고 아름다운 마음을 실현한다는 소명 아래 창설된 자선봉사단체이다. 28년 동안 슈퍼모델 회원들의 자발적 재능기부로 다양한 패션 관련 행사를 기획, 실행하여 어려운 이웃을 돕고, 여러 기업과 단체와의 협력을 통하여 사회에 좋은 영향을 줄 수 있는 교육 및 컨텐츠 개발에 힘쓰고 있다.

이후 동물보호활동가인 슈퍼모델 김효진이 2016년부터 2019년까지 아름회 회장직, 송은지가 2020년부터 회장직을 수행하면서, 동물보호단체로서도 두각을 나타내기 시작했다. 

현재 아름회는 지적장애인, 백혈ㆍ소아암환자, 입양아 지원과 더불어 유기견 돌봄, 올바른 반려동물 문화 세우기 캠페인 등에도 적극 참여하는 단체로 거듭났다. 아름다운 사랑나눔실천 문화 조성과 함께 동물사랑이라는 두마리의 토끼를 잡고 있는 것이다.  

▲ 견사 청소 도중 유기견을 품에 안고 있는 슈퍼모델 정경진. 미스코리아 출신으로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 견사 청소 도중 유기견을 품에 안고 있는 슈퍼모델 정경진. 미스코리아 출신으로 다양한 사회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도 슈퍼모델 김민수, 김효진, 송은지, 신선아, 이가흔, 정경진 등이 참여해 견사청소와 이불깔아주기 등 겨울나기 돕기에 구슬땀을 흘렸다. 또한 유기견들을 위한 사료지원과 후원금 기부도 잊지 않았다. 

개는 사람을 따르고 좋아하는 동물 중 단연 으뜸이다. 

인간은 개를 만나 사회의 진화를 이뤘다. 1만 2000년전 인간은 떠돌이 늑대를 친구로 맞으면서, 불과 더불어 자연에서의 경쟁력을 갖추게 되었다. 그래서 가족 구성원이 된 개들은 ‘난 사람이야, 가족의 일원이야, 난 가족을 지켜야해’라고 생각하고 행동한다.

유기견 살리기는 개들의 헌신에 대한 마음의 빚이기도 하다.  

▲ 슈퍼모델 송은지(현 아름회 회장)가 유기견들의 겨울나기를 위한 이불깔아주기에 한창이다. 그녀는 데뷔 초기 패션계 뿐만 아니라 방송계의 숱한 러브콜을 받았지만, 패션모델로서만의 길을 추구한 정통파이다.
▲ 슈퍼모델 송은지(현 아름회 회장)가 유기견들의 겨울나기를 위한 이불깔아주기에 한창이다. 그녀는 데뷔 초기 패션계 뿐만 아니라 방송계의 숱한 러브콜을 받았지만, 패션모델로서만의 길을 추구한 정통파이다.

송은지 회장은 “유기된 동물은 사람에게 버려진 만큼 다시 사랑으로 받아주는 관심이 필요하다”며 “유기견들이 새로운 가정을 찾을 수 있도록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말했다.

송회장은 이어 “아름회는 정기적으로 유기견 돕기에 나서 반려동물문화의 발전과 인식향상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 공인으로서 실천하는 모델의 표상이기도 한 아름회 회원들. 왼쪽부터 슈퍼모델 신선아, 정경진, 이가흔, 김효진, 송은지, 김민수.
▲ 공인으로서 실천하는 모델의 표상이기도 한 아름회 회원들. 왼쪽부터 슈퍼모델 신선아, 정경진, 이가흔, 김효진, 송은지, 김민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정수영의 문학산책] 소양호에서
  • [정수영의 문학산책] 어머님
  • [남북특집①] 북한은 ‘미국’을 원한다…사드와 대중국포위망
  • [정수영의 문학산책] 갇힌 화초
  • 갑자기 사라지는 치매성 노인, ‘비콘’으로 찾는다
  • [역사저널] 흥미로운 음식배달의 역사①:조선이 로켓와우 시스템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