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5-10 07:38 (월)
패션갈라쇼의 새물결 ‘서경대 허브10’, 내달 4일 개막…‘밀리터리룩’
상태바
패션갈라쇼의 새물결 ‘서경대 허브10’, 내달 4일 개막…‘밀리터리룩’
  • 이동훈 기자
  • 승인 2020.11.11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코노믹매거진=이동훈 기자] 

 

서경대학교 공연예술학부(학부장 강신)은 대학 최대 규모의 패션갈라쇼인 서경대 ‘허브(HUB) 10’이 내달 4일 서울 성북구 소재 서경대 본관 8층 컨벤션홀에서 열린다고 밝혔다.

‘Wave;In The Life’라는 주제를 갖고 열리는 행사는 공연예술학부 무대패션전공을 주축으로 예술대학, 미용예술대학, 융합대학, 문화예술가들이 전공 간의 경계없이 협업에 참여한다. 지난해 참석인원은 350여명, 올해 역시 350~370여명에 이를 것으로 추정된다.

패션을 기반으로 연극, 영화, 뮤지컬, 패션쇼, 퍼포먼스 등 해당 공연에서 가장 흥미있는 장면을 보여주는 서경대학교 공연예술 특성화 지원사업이다.

총괄기획은 박은정 교수(무대패션전공), 허브운영위원장은 김국희 교수(무대패션전공), 허브준비위원장은 심준오 군(무대패션전공 16학번)이 담당한다.

이번 허브10 무대는 학년별 하나씩 3개의 테마, 14스테이지로 구성했다. 특히 6ㆍ25 70주년을 맞이해 군사학과와 무대패션전공이 콜라보한 밀리터리 룩이 관심거리이다. 열병식, 결혼식 등 공식 행사 및 상황에서 입는 ‘정복’을 비롯해 위장복 그리고 드론이 등장할 예정이다.

▲디자이너, 모델을 만나다. 청춘 디자이너와 모델들이 만들어가는 그 열 번째 이야기 ‘허브10’. 서경대 무대패션전공 1학년 정예은 양이 같은 학교 모델연기전공 정현석 군에게 입힌 자신의 첫 작품을 손질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이지효 신간] '언택트 시대, 미(美)의 새로운 도전'…패션, 대격변을 대비하라
  • 코로나신속진단키트 도입 ‘촉각’…EDGCㆍ수젠텍 등 정확도 높여
  • [현장] SK케미칼에 뿔난 주주 시위대…“우리는 개 돼지가 아니다”
  • SK케미칼 소액주주, 28일 집단시위…‘소통 불능이 부른 대립’
  • 보건당국, 액체생검 등 체외진단기기 ‘선진입ㆍ후평가’ 제도 확대 조율
  • 쿠팡은 지구를 지배할까…“‘토탈라이프케어, 쇼핑에서 OTT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