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21 07:54 (목)
대부업자 증가, 평균 대출금리 17.0%
상태바
대부업자 증가, 평균 대출금리 17.0%
  • 이재준 기자
  • 승인 2020.12.31 0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등록 대부업자수는 8455개로 지난해 12월 말(8354개) 대비 101개 증가했으며, 지자체 등록 대부중개업자 등을 중심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출잔액은 15.0조원으로 2019 말(15.9조원) 대비 0.9조원 감소(△5.5%)했으며 2018년 6월 말 이후 지속적인 감소세를 나타냈다.

이는 최고금리 인하('18.2월) 이후 일본계 대형 대부업자의 신규대출 중단, 저축은행 인수 대부업자의 영업축소(△0.9조원) 및 정책서민금융 공급 확대 등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올 상반기 평균 대출금리는 17.0%로 법정 최고금리 인하('18.2월) 등의 영향으로 '19말(17.9%) 대비 0.9%p 하락하는 등 대출금리 하락세는 지속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2021년 경제전망②] ‘거북이 걸음’ 소비회복세…브렉시트 등 경제 불확실성 확대
  • [2021년 경제전망①] 중국경제 고도성장…부채부담증가  
  • [그림뉴스] 국내외 코로나19백신·치료제 개발현황
  • [게놈여행] 치매의 위험 줄이는 생활 습관과 검사
  • 미얀마서 한국기업 전담 지원 기구 '코리아 데스크' 개소
  • 코로나백신 치료제, 국내 허가 어떻게 이뤄지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