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5 19:43 (수)
2022 소셜밸류커넥트 ‘일상으로의 복귀를 넘어, 더 나은 일상으로’ 주제로 개막
상태바
2022 소셜밸류커넥트 ‘일상으로의 복귀를 넘어, 더 나은 일상으로’ 주제로 개막
  • 이재준 기자
  • 승인 2022.01.26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의 민간 사회적 가치(SV) 플랫폼인 ‘소셜밸류커넥트 (이하 SOVAC) 2022’가 26일 올해 첫 월례 행사를 열며 막을 올렸다. 올해 SOVAC은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지난해처럼 매달 유튜브 등을 통해 비대면으로 진행한다.

SK그룹은 26일 ESG 관련 사회 변화와 투자 트렌드 등 내용으로, 1월 SOVAC 행사를 열고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방송했다고 밝혔다. 올해 SOVAC 대주제는 ‘일상으로의 복귀를 넘어, 더 나은 일상으로’다.

SOVAC 사무국 측은 “우리는 코로나 팬데믹과 글로벌 기후변화 등 위기가 일상화된 시대를 살고 있다”며 “이런 환경에 단순히 적응하는 것을 넘어 더 나은 미래를 위한 근본적인 변화를 적극적으로 모색해 나가야 할 시점”이라고 밝혔다.

내달부터 올해 12월까지 SOVAC은 매달 △탄소 중립 △지역재생 △사회혁신 △DE&I (장애, 젠더, 문화예술 등) △청소년 문제 △사회적 기업 생태계 확대 등 소주제로 사회적 기업, 소셜벤처, 일반 기업, 비영리재단, 학계, 일반인 등이 참여해 개최된다.

최태원 SK 회장이 2019년 제안해 출범한 SOVAC은 각계 전문가와 시민이 함께 모여 사회문제 해결 및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소통하는 장(場)으로 기능하면서 3년 만에 국내 최고의 사회적 가치 플랫폼으로 성장했다.

SOVAC 사무국에 따르면, 1월 현재 SOVAC 홈페이지 및 유튜브 회원 수는 4만9000여 명과 월 방문자 수가 17만 명에 달한다. 비영리재단, 비정부기구(NGO), 기업 등 SOVAC 파트너는 170여 개 단체와 홈페이지 등에 업로드된 제휴 콘텐츠는 630여 개를 넘어섰다.

SOVAC 사무국은 올해에도 사회적 기업 등의 요청을 적극적으로 반영해 SV 전문 콘텐츠 제작을 지속해서 늘리는 한편, 하반기 코로나19 상황 추이를 봐가며 사회적 기업 생태계 내부의 오프라인 네트워킹과 발표회 등 행사도 추진키로 했다.

사회적 기업 제품 판로 확보를 위해 11번가에 만든 온라인몰 ‘SOVAC 마켓’도 더욱 활성화해 나가기로 했다. 지난해 사회적 기업들이 이곳에서 올린 매출은 75억원에 달했다. 사무국 측은 앞으로도 시장 확대와 경쟁력 있는 제품 발굴 노력을 지속해서 나간다는 방침이다.

SK그룹 수펙스추구협의회 이형희 SV 위원장은 “SOVAC이 올해에도 국내 대표 SV 플랫폼으로 양적·질적 성장을 지속하는 한편, 투자와 제품 판로개척 등 사회적 기업 생태계 확장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한화그룹, 협력사 대금 1600억원 조기 지급 등 추석 맞이 상생 경영활동 펼쳐
  • IBK기업은행, ‘추석 연휴 주유비 캐시백 이벤트’ 실시
  • 오리온이 태풍 힌남노로 피해를 본 포항시에 제품을 지원
  • CNN 어패럴 그룹 슈퍼주니어의 멤버 최시원을 첫 브랜드 모델로 발탁
  • 태풍 힌남노 피해 지역에 생필품, 응급구호 키트 등 구호물품 무상으로 긴급 운송
  • 현대자동차그룹-KT, 미래 전략 파트너십 확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