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7 08:28 (목)
삼성청년SW아카데미, 6기 수료 누적 2770명 취업
상태바
삼성청년SW아카데미, 6기 수료 누적 2770명 취업
  • 이재준 기자
  • 승인 2022.06.15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은 15일 서울 강남구 ‘삼성청년SW아카데미서울 캠퍼스에서 ‘SSAFY’ 6기 수료식을 열었다. 2018년 12월부터 시작한 SSAFY는 6기까지 3678명이 수료했고, 이 가운데 2770명이 취업해 75%의 취업률을 보였다. 취업에 성공한 수료생 중 35%를 차지하는 965명은 소프트웨어 비전공자로, SSAFY를 통해 새로운 진로를 찾았다.

수료생들은 카카오, 네이버에 100명 이상 취업하며 국내 IT 서비스 기업으로 활발하게 진출하고 있으며 컬리, 토스, 의식주컴퍼니 등 유망 스타트업으로도 취업을 확대하고 있다.

지금까지 3000명 이상의 수료생을 배출한 SSAFY는 소규모로 운영되던 수료생 커뮤니티를 확대해 동문회를 결성하고, 9일 SSAFY 서울 캠퍼스에서 발대식을 진행했다. 국내 우수 IT 기업과 다양한 분야로 진출한 SSAFY 수료생들은 폭넓은 교류를 통해 SW 개발자로서의 역량을 계속 키워나가고, 커리어를 발전시켜 나갈 예정이다.

6기 수료식에는 고용노동부 권기섭 차관, 국민의힘 윤주경 의원, 더불어민주당 김영배 의원, 삼성전자 경영지원실 박학규 사장, 수료생 100명이 참석했다. 서울·대전·광주·구미·부울경 등 전국 5개 캠퍼스 수료생 400여 명은 온라인으로 참여했다.

연 2회 교육생을 모집하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는 올해 1월에 입과한 7기 약 1150명이 교육받고 있으며, 7월부터 1년간의 과정을 시작하는 8기를 포함 연간 2300명의 청년을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한다.

1년간 매일 8시간씩 총 1600시간의 집중적인 교육과 교육생 간 협업 프로젝트 등을 통해 기업에 즉시 투입될 수 있는 역량을 갖춘 소프트웨어 개발자를 양성하는 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교육 과정은 무상이며, 교육생 전원에게는 매달 100만원의 교육지원금도 지급하고 있다. 서울, 대전, 광주, 구미, 부울경 등 전국 5개 캠퍼스를 운영하고 있다.

삼성은 내부적으로 SW 인재를 체계적으로 양성하는 데 힘쓰는 한편, 국가 차원의 SW 생태계 저변 확대를 위해서도 지속해서 노력해 왔다. 이를 위해 △SW에 재능을 가진 대학생 발굴·육성을 위한 ‘SW 멤버십(1991년)’ △대졸 신입 채용 시 ‘SW 직군 신설(2011년)’ △인문계 출신 SW 인재 육성과 채용을 위한 ‘SCSA(2013년)’를 운영하고 있다.

삼성은 함께 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이라는 CSR 비전 아래 청소년 교육 중심의 사회공헌활동과 상생 활동을 펼치고 있다. 청소년 교육 중심 활동으로는 △삼성청년SW아카데미 △삼성주니어SW아카데미 △삼성스마트스쿨 △삼성드림클래스 △삼성희망디딤돌 등 청소년 교육 중심의 CSR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KGSU:최민정①] “대한민국은 최민정 보유국이다”
  • 세계서 가장 많이 팔린 자동차 톱10..일본 독주
  • [승부] SK 최태원 회장 “좋은 스토리텔링이 기업가치를 높인다”
  • BTS정국, 13일 자작곡 ‘My You’ 공개…“이쁜 단어로 채웠습니다”
  • 방탄소년단(BTS) 신곡 Yet To Come 티저공개…‘정국’ 짧지만 강렬한 반전 선사  
  • 릴리 ‘마운자로’ 비만 치료의 혁신인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