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1 08:22 (월)
가을 단풍 이곳 어때요?
상태바
가을 단풍 이곳 어때요?
  • 이재준 기자
  • 승인 2020.09.07 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霜葉紅於二月花 ( 상엽홍어이월화 , 서리 맞은 잎이 이월의 꽃보다 더 붉다).”

 

중국 당나라의 시인 두목의 산행이라는 한시에는 위와 같은 구절이 나온다. 여기서 이월의 꽃은 동백꽃을 나타내며, 붉게 물든 단풍이 동백꽃보다 더 붉다라는 의미를 가진다.

 


단풍여행, 먼 곳까지 가지 않더라도 수도권에서 멋지게 즐길 수 있다. 한택식물원에서 300종이 넘는 다양하고 풍부한 단풍나무에서 쏟아져 나오는 독특한 모양과 색들은 꽃을 보는 것만큼의 즐거움을 준다.

 

 


복자기, 섬단풍, 당단풍, 산겨릅나무, 신나무 등의 우리 토종 단풍나무와 캐나다 단풍, 노르웨이 단풍, 중국 단풍 등이 있다.

 

 

 

 


낙우송은 나무전체가 빨갛게 물이 들어 불타는 듯한 강한 인상을 주며, 물 속에서 자라는 모습 때문에 많은 이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남한산성, 그 굴욕의 역사현장을 가다
  • [정수영의 문학산책] 가야 하는 길
  • 코로나, '컨테이젼' 영화 속 이야기 현실로?
  • 가을 단풍 이곳 어때요?
  • [헬스e] 추석연휴, 성묘 때 흔히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과 대처법
  • [정수영의 문학산책] 무(無) 감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