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Only Only
‘블라인드’ 자원봉사단, 장애 학생들 위한 벽화 그리기 봉사 활동 진행함께하는 사랑밭, 블라인드 자원봉사자 35명과 벽화 그리기 봉사 활동 실시
임현정 기자 | 승인 2018.06.15 15:53
익명의 직장인들이 모인 블라인드 자원봉사단

[이코노믹매거진= 임현정 기자]함께하는 사랑밭과 블라인드 자원봉사단 35명은 9일 지적장애인 특수학교인 서울동천학교를 찾아 벽화 그리기 봉사 활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블라인드’ 자원봉사단은 익명의 직장인으로 이뤄진 봉사단으로 활동 진행비, 재료비 등을 모두 사비로 해결하며 4년 동안 총 25회 봉사 활동을 진행해왔다.

이들은 오전 일찍부터 서울동천학교에 모여 학생들의 심리적·정서적 안정과 친환경 조성을 위해 학교의 2층부터 4층까지 다양한 그림을 그려 넣었다.

익명의 봉사단원들은 모두 처음 만나는 사이였지만 봉사를 하고 싶은 마음으로 모여 벽화 그리기가 진행되는 동안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더불어 학교를 찾은 장애인 학생들도 봉사단의 즐거운 모습을 보며 ‘학교가 아름다워졌어요! 감사합니다. 너무 예뻐요!’ 등의 말로 응원을 전달했다.

봉사 활동에 참여한 봉사자는 직장인들이 회사에서 동원되는 봉사가 아닌 ‘자의를 가지고’ 누구나 편하고 즐겁게 오는 봉사단이 있었으면 해서 만들게 되었고 그렇게 계속 운영중이다고 참여 계기를 밝혔다.

함께하는 사랑밭 개요

함께하는 사랑밭은 1987년부터 제도상의 문제로 정부나 기관으로부터 외면당하고 고통받는 이들을 찾아가 도움을 주는 사회복지 NGO다. 서울사무국을 중심으로 대전, 광주, 대구, 부산, 창원, 천안 등 전국의 지부와 사회복지법인 ‘네크워크’, 아동복지시설 ‘해피홈’, 장애인생활시설 ‘브솔시내’, 노인요양시설 ‘나솔채’, 노인복지시설 ‘실버홈’을 설립, 지원하고 있다. 함께하는 사랑밭은 기로에선 화상환자 치료비 지원, 미혼모 지원, 치료비 지원, 생계비 지원의 4대 캠페인을 통해 도움을 주고 돌잔치, 벽화그리기, 배냇저고리, 쿠키만들기, 연탄, 캠프 등 사회 공익캠페인을 펼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6.15 15:50:52

임현정 기자  fts0708@daum.net

<저작권자 © 이코노믹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현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704.12층 1262-1호(청담빌딩)
기사제보 : 010-5229-7128  |  청소년 상담자 : 황준영  |  E-mail : a260145@naver.com
발행인 겸 편집인 : 김용철  |  등록번호 : 서울 다10704(일반주간신문) 2013.08.20.
Copyright © 2009 이코노믹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