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단독] 소비심리지수 3개월 연속 꽁꽁...경제위기 불안감
이동훈 기자 | 승인 2019.08.09 09:03

[이코노믹매거진= 이동훈 기자] 미중 무역갈등, 한일 경제전쟁 등이 겹치면서 소비절벽이 현실화되고 있다. 

9일 <이코노믹매거진>이 한국은행의 소비자심리지수(CCSI)를 살펴본 결과, 올해 7월  CCSI는 96으로 전월대비 2포인트 내려앉았다. 국내 소비자심리지수는 3개월 연속 100이하를 나타내고 있다. 소비자심리지수는 소비자들의 경제생활에 대한 심리를 보여주는 지표로 매달 한국은행에서 통계를 내고 있다.

지수가 100을 넘으면, 앞으로 생활형편이나 경기가 좋아질 거라 생각하는 사람이 많다는 의미이고, 100 미만이면 그 반대를 뜻한다.

전문가들은 국내외 경제의 불확실성과 실업 불안감, 가계부채 부담 등으로 미래에 대한 불확실성이 높아지면서 소비를 줄이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경제전문가들은 “침체된 소비경제를 일깨우기 위해선 기업 투자를 통해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유도해야 한다”고 조언한다.

기사입력 2019.08.09 09:00:05

이동훈 기자  rockrage@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노믹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동훈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811 코오롱싸이언스밸리 2차 806호
발행인: 이재준  |  대표ㆍ편집인: 이재준  |  청소년 담당자: 현정석
등록번호 : 서울 다10704(일반주간신문) 2013.08.20.
Copyright © 2009 이코노믹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