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LG유플러스, '5G 일상어택 트럭' 누적 체험고객 46만명 돌파
김수정 기자 | 승인 2019.08.26 17:17

[이코노믹매거진= 김수정 기자] LG유플러스가 지난 3월말 업계 최초로 시작한 이동형 5G 체험관 ‘U+5G 일상어택 트럭’이 5개월 만에 누적 체험고객 46만명을 넘어섰다고 26일 밝혔다.

5G에 대한 궁금증 증폭과 함께 U+5G 체험존에 대한 입소문에 힘입어 ‘U+5G 일상어택 트럭’의 누적 체험고객 수가 8월 25일 기준 46만명을 돌파했다. 운영 초기에는 월 기준 약 3만명에 그쳤지만, 8월에만 약 15만명을 기록할 정도로 체험을 원하는 고객이 대폭 증가하는 추세를 나타냈다.

누적 운행거리는 총 2만km를 넘어섰다. 이는 지구 반 바퀴를 돈 셈이다. 서울 인구밀집지역은 물론 전국 각지에서 열리는 지역축제, 피서지, 박람회, 야구·골프 등 스포츠 대회장까지 지난 3월말부터 48개 지역에서 총 142회에 걸쳐 운영해오고 있다.

‘U+5G 일상어택 트럭’은 5G 상용화 이전부터 고객에게 한층 진보된 기술을 선제적으로 알리고자 마련한 이동형 체험관으로, U+5G 핵심 서비스를 직접 체험하고 즐길 수 있다.

LG유플러스가 강남역에서 운영했던 U+5G 체험존을 비롯해 많은 오프라인 체험관은 서울 도심에 구축돼 접근성이 낮은 지역에 거주하는 고객은 방문이 어려웠다. 이에 지난 3월말 국내 최초로 이동형 체험관을 마련해 전국 각지의 고객을 직접 찾아가기로 했다는 설명이다.

‘U+5G 일상어택 트럭’은 △U+VR △U+AR △U+아이돌Live △U+프로야구 △U+골프를 경험하는 공간에서 시작해 지난 6월부터는 △5G 서비스 블라인드 테스트존, 이달부터는 △5G 네트워크 속도체험존 등 5G에 대한 체험거리를 지속적으로 늘려나가고 있다.

향후 8월말까지 여름 휴가철을 맞아 국내 인기 해수욕장 및 지역축제를, 9월 이후부터는 국내 주요 관광지 및 박람회를 중점적으로 공략해 체험관을 지속 운영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김남수 IMC전략담당은 “업계에서 최초로 시도하는 이동형 5G 체험관인만큼 SNS와 입소문에 힘입어 많은 고객으로부터 호응을 얻게 돼 뿌듯하다”며, “체험관 운영요청도 쇄도하는 만큼 새로운 볼거리와 체험거리로 고객에 보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8.26 17:15:59

김수정 기자  blsj0522@naver.com

<저작권자 © 이코노믹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구로구 구로동 811 코오롱싸이언스밸리 2차 806호
발행인: 이재준  |  대표ㆍ편집인: 이재준  |  청소년 담당자: 현정석
등록번호 : 서울 다10704(일반주간신문) 2013.08.20.
Copyright © 2009 이코노믹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